해류짱

대마도 무늬오징어 에깅 다녀왔습니다~(2일차)

해류짱

바다 조행기

대마도 무늬오징어 에깅 다녀왔습니다~(2일차)
2019년 04월 14일 신고하기

어종 무늬 오징어

날짜 2019년 04월 09일 화요일

첫날 생각보다 강한 바람과

잘 모르는 동쪽 포인트를

탐색하다보니 시간이 많이 모자라서


가볼려고 했던 아소만쪽 포인트는

한곳도 가보지 못했습니다~





첫날 일정이 많이 피곤했는지

오렌지 하우스 숙소 잠자리가 편한지

일어날 생각을 하지 않기에


카메라 소리에는 일어나겠지 싶어서

한컷했으나 요지부동이네요~


퍼뜩 일어나라~~~

둘째날은 시간이 짧으니

어서 어서 움직이자~~






이즈하라에 위치한

오렌지하우스에서 나와서

히타카츠 방향으로 오다보면


왼쪽에 호토모토 라는

도시락 전문점이 있습니다~






영업시간은

07:30 ~ 21:30분까지 입니다


여기서 점심때 먹을

도시락을 구입하고


바로 옆에 있는

앵글러 낚시점을 방문했습니다~






많은 무늬오징어, 한치, 루어 용품이 있었으나

제 눈길을 잡은건


메이저크래프크사의

한치 메탈인데

몸통 부분이 뚱뚱합니다~


순간 다이와에서 생산한

몸통이 뚱뚱한 에기 생각이 나는군여~


올해는 몸통이 뚱뚱한게

유행이 될려고 하는건가요??


앵글러 낚시점

영업시간은 09:00 ~ 19:00까지 입니다~


이제 철수시간도

얼마 남지 않아


제가 대마도 가면

항상 손맛을 봤던

포인트로 향합니다~







포인트에 도착해보니

만조시간에 바람이 터져

제대로 낚시하기가 어렵습니다


날물에는 왼쪽에 보이는

물빠진 자리에서 낚시를 할 수 있는데...


이곳은 무늬오징어와

입술무늬갑오징어가 잡히는 곳입니다~






이 포인트에서 히타카츠까지

약 2시간 거리이기에


렌트카 반납시간을

계산하셔서 낚시를 하고

움직여야 합니다






열심히 포인트를 공략중인 일행입니다


포인트로 불어오는 맞바람에

두손 두발 다 들고


맞은편으로 가서

등바람으로 공략해봅니다~


강한 바람에 에기가 바닥을

제대로 찍지 못하기에


작은 봉돌을

하나 채우고

낚시를 하던 중


톡!!하는 입질이 들어와서

챔질을 했는데 훅킹이 되지 않는군여


찍~찍~

숏저킹 두번을 주고 스테이 중


다시 톡!!

챔질했으나 또 훅킹이 안됩니다


이번에는 원 저킹 후

바닥을 찍고 조금 긴 스테이 시간을 주고



낚시대를 살짝 들어보니

약간의 무게감이 있어서

챔질을 하니


꾸~~~욱 하더니

바로 빠지는군여


이게 뭐지 뭐지하면서

채비를 회수하는데


뒤쪽에서 뭔가 시커먼게 따라오길래

회수한 채비를 다시 던져서


살짝 폴링 후 바닥에 스테이 시키니

이 녀석이 에기를 사정없이 공격해서 안고

도망가는 것을 보고 챔질을 하니







바로 이 녀석이

에기를 탐했더군여~


입술무늬 갑오징어가

계속 따라오면서 공격했는데

제대로 훅킹이 되지 않았더군여





잔뜩 화가 난

입술무늬 갑오징어입니다~


에기를 촉수로 잡고

다리로 안고 가져가는 것을 보고

챔질했는데 촉수발 하나만 걸려있군여






몸통에 선명한

입술무늬가 보이시나요??






눈을 보니

잔뜩 화가난게

느껴집니다~ㅋ


이제 남은 시간은 30분 정도

진짜 마지막 포인트로 이동합니다~


이곳도 맞바람이지만

그나마 조금 낫습니다~


둘이서 낚시를 하는데

왠지 입질이 들어올것 같은 느낌에

입질이 들어 올것 같다고 얘기를 했는데


제 말이 떨어지기 무섭게

바로 입질을 받더군여~






휘어지는 낚시대를 보니

제법 씨알이 될거 같습니다~


포인트는 다케시키처럼 낚금이 될 우려가 있어

모자이크 처리 했으니 양해해주시기 바랍니다~






이렇게 올라온 녀석은

무늬오징어 숫놈입니다~


얼핏봐도 키로는 훌쩍 넘는

사이즈입니다~






시메를 하면

무늬오징어를

왜 흰오징어라고 부르는지 알 수 있습니다


동행한 일행은

그 동안 키로급 무늬오징어를


한번도 잡아보지 못했다고 하는데

바로 기록갱신을 했으며


잠시 후 다시 입질을 받는군여







이번에 올라온 무늬오징어는 암컷입니다

이 무늬오징어도 키로가 훌쩍 넘어갑니다~


한 포인트에서 30분도 되지 않았는데

두번이나 기록을 갱신하는군여~

진심 부러웠습니다~







가로줄 무늬가 있는 왼쪽이 숫컷이구여

점으로 무늬가 있는 오른쪽이 암컷입니다~


한 포인트에서 키로급 두마리를

30분도 되지 않아서 혼자 잡아내는군여~


제가 가이드한 포인트에서

동행한 일행이 잡으니 기분이 더욱 좋더군여


제가 잡고 일행이 못잡으면

좀 그렇던데....


이제 더 이상 지체할 시간이 없습니다

서둘러 채비를 접고 철수합니다~






호토모토에서 구입한

도시락을 벨류마트에서 먹는데

뭔가 이상합니다


도시락이 식어서 그런건지

쌀이 다른건지 제 입맛에는 맞지 않는군여







짧은 1박 2일 일정을 마치고

입술무늬 갑오징어 몸통반쪽, 촉수발, 날개를

장만해서 먹어보니

일반 갑오징어와는 다른 맛이더군여


식감은 갑오징어 보다는

무늬오징어쪽에 가깝게 느껴지더군여~






사용한 에기는 깨끗히 씻어서 말려주고

다음 출조 일정을 준비하고 있습니다~


짧은 일정에 아쉬움이 많이 남아

조만간 복수전 핑계로 다시 다녀오겠습니다~^^



댓글 33

등록하기